책 읽기와 음악 듣기, 둘 다 좋아한다면 | 독서모임 | 책은 나의 음악 | 트레바리
마감임박
책은 나의 음악
책은 나의 음악

FLO 음악 콘텐츠 기획자 조혜림 님

강남 아지트 | 매달 두 번째 수요일
첫 모임일 2.8(수) 19:40 ~ 23:20
87,500 원 / 5만 원 이상 결제 시 일부 신용카드 무이자 할부 가능
4개월 350,000 원
한번 느껴보아요, 책과 음악의 충만한 페어링

책에 나오는 음악을 들어보는 것은 작품을 더 충만하게 감상하는 방법이기도 합니다. 왜 이 음악을 넣었을까? 격정적인 사랑을 표현하려고? 아니면 소중하고 아름다운 것을 보다 리드미컬하게 나타내기 위해? 사실 그 단락을 쓰던 순간에 들려온 음악을 가져다 쓴 것일지도 모르죠.


[책은 나의 음악] 클럽에서는 책에 나오는 음악 또는 책과 어울리는 음악을 듣고 이야기를 나눠볼 거예요. 한국대중음악상 선정위원이면서 EBS <스페이스 공감> 추천 선정위원인 혜림 님과 함께라면 책과 음악의 충만한 페어링을 진하게 느끼면서 작품에 더욱 몰입하게 될 겁니다.


음악과 책은 함께 가슴 속에 남을 거예요. 함께 듣고, 함께 읽고, 서로의 감상을 나눠봅니다. 같은 책과 같은 음악을 들어도 비스듬히 비껴간 서로의 생각에 신기해 하거나 혹은 똑같은 감정을 만나 반가운 마음이 들지도 모르겠습니다. 책과 음악을 사랑하는 모든 분을 기다립니다.


클럽장 조혜림 님은

FLO 음악 콘텐츠 기획자로 일합니다. 한국대중음악상 선정위원, EBS <스페이스 공감> 추천 선정위원으로도 활동하고 있습니다. 음악과 책, 트렌드 등에 관한 글을 기고하고 가끔 강연을 합니다. 좋은 음악과 뮤지션을 사람들에게 알리기 위해 노력합니다.


오랫동안 라디오를 들어온 라디오 키드, 사이키델릭 장르와 밴드 음악, 올드팝의 팬입니다. 수많은 공연과 페스티벌을 다니면서 힘을 얻습니다. 무라카미 하루키의 글과 왕가위의 영화를 사랑합니다. 그것들에 대해서라면 밤을 새워 이야기할 수 있습니다.


파도가 치듯 미움과 증오로 삶이 만연하더라도 끝내 모든 것은 해사한 사랑으로 귀결된다고 믿습니다. 위로하는 자와 위로받는 자의 마음이 만나는 순간의 아름다움을 흠모합니다. 마음을 받기만 하던 사람이 마음을 전하는 사람으로 변하는 기적을 늘 꿈꿉니다.

첫 모임의 읽을거리는?

📖 앤드루 포터, 『빛과 물질에 관한 이론

🎵 글렌 굴드, Bach: The Goldberg Variations, BWV 988

‘빛과 물질에 관한 이론’은 두 주인공의 사랑과 변화하는 애정의 형질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이들은 피아니스트 글렌 굴드의 음악을 들으며 이야기를 나누는데요. 저는 그 음악이 글렌 굴드 최고의 앨범인 Bach: The Goldberg Variations, BWV 988 (1955 Mono Recording)일 거라고 상상했습니다. 그만큼 책의 내용과 잘 어울리거든요. 이외에 다양한 작품과 어울리는 팝을 페어링해 들어보려고 합니다.

앞으로 4개월 동안 우리 클럽은 이런 걸 할 거예요.

두 번째 모임

📖 다와다 요코, 『눈 속의 에튀드』

🎵 차이코프스키, 백조의 호수」 등

북극곰 삼대의 이야기입니다. 제2장에 등장하는 곰 토스카는 2대에 해당하는 북극곰으로 발레리나의 꿈이 좌절되어 서커스단으로 옮겼다가 세계 순회공연까지 하게 되는데요. 그의 생에 주목하며 차이코프스키의 백조의 호수를 비롯한 다양한 발레 곡들을 들어봅니다.


세 번째 모임

📖 F. 스콧 피츠제럴드 , 『위대한 개츠비』

🎵 라나 델 레이, Young And Beautiful」 등

제1차 세계대전 직후 화려했던 미국의 사회상을 실감나게 묘사하고 있습니다. 재즈와 춤, 파티의 시대를 상징하는 이야기 속에서는 다양한 재즈 음악이 등장하는데요. 라나 델 레이의 ‘Young And Beautiful’을 비롯한 음악들을 들으며 그 시대를 생생하게 느껴봅시다.


네 번째 모임

📖 김연수, 『사랑이라니, 선영아』

🎵 김지애, 얄미운 사랑」 등

변함없는 사랑은 존재할까요? 낭만적 사랑이란 환상일 뿐일까요? 시대와 지역을 막론한 모두의 화두, 사랑입니다. “사랑만 남겨놓고 떠나가느냐, 얄미운 사람~” 김지애의 ‘얄미운 사랑’을 비롯해 각자 품고 있는 사랑 노래를 듣고 그 사랑에 대해 이야기 나눠봅니다.

우린 이렇게 달라질 거예요
함께 읽고, 함께 듣는, 더욱더 풍성한 독서 경험!
  • 음악을 더함으로써 훨씬 풍성한 독서 경험을 하게 될 거예요.
  • 같은 책을 읽고 같은 음악을 듣지만 서로 다른 감상을 나눌 거고요.
  • 이 모든 것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사람들을 얻어갈 거예요.
이번 시즌 이 클럽을 신청한 멤버는
클럽 상세 안내
멤버십
결제일부터 2023년 05월 31일까지
모임 장소
강남 아지트 |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92길 19
모임 일정
매달 두 번째 수요일, 19시 40분 ~ 23시 20분
1회차 2023.2.8(수)
2회차 2023.3.8(수)
3회차 2023.4.12(수)
4회차 2023.5.10(수)
모임 인원
최소 인원 10명, 최대 인원 17
첫 모임 9일 전까지 최소 인원이 충족되지 않으면 모집 기간 연장을 위해 전체 모임 일정을 1개월씩 연기할 수 있습니다.
독후감
매 모임 2일 전까지 클럽 모임 페이지에 제출 | 최소 글자수 400
트레바리 멤버들은 이렇게 느꼈어요
트레바리 클럽의 멤버가 되면?
읽고,
한 달에 한 권, 선정된 책을 함께 읽습니다.
쓰고,
모임 이틀 전까지 독후감을 쓰며 내 생각을 정리합니다.
대화하고,
모임 날 아지트에 함께 모여서 함께 읽은 책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친해져요.
멤버들과 취향과 관심사, 가치관을 나누며 친해집니다.
트레바리 멤버십 혜택 안내
클럽을 신청하면 트레바리 멤버가 됩니다. 멤버십 기간 동안 혜택을 모두 누릴 수 있습니다.
제휴 혜택
라이프스타일, 쇼핑, 교육 등 약 10여 가지의 다양한 제휴 할인 혜택이 제공됩니다.
이벤트
다양한 체험과 강연 이벤트를 멤버 할인가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아지트 대관
강남, 안국 트레바리 아지트 공간을 멤버 혜택가로 대관할 수 있습니다.
다른 클럽 놀러가기
우리 클럽 외 다른 클럽에 놀러 갈 수 있습니다.
환불 안내
더보기
결제 당일 및 1월 31일 23시 59분까지 전액 환불 가능
FAQ
더보기
1. 트레바리 멤버가 되면 어떤 혜택이 있나요?
2. 클럽장은 어떤 역할을 하나요?
3. 독후감을 제출하지 않으면 정말 모임에 참가할 수 없나요?
4. 모임 진행 순서는 어떻게 되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