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바리 200% 이용 가이드!
2019.11.15

트레바리는 어떻게 진행되나요? - 클럽 멤버십 신청부터 첫 모임 전까지


1. 클럽 신청하기

장소, 일정, 주제 등을 고려하여 원하는 클럽을 신청합니다. 평소 독서량이 많지 않거나, 가볍게 트레바리 한번 해보고 싶은 입문자라면? 트레바리를 처음 하는 사람들이 모이는 [시작] 클럽, 커뮤니티성이 짙은 [무경계] 클럽, 영화와 책을 함께 보는 [북씨] 클럽을 추천해요. 지적 욕구가 강하고, 전문가와 함께 치열하게 읽고 토론하고 싶다면? '클럽장 있는 클럽'을 추천합니다!

👉 나에게 맞는 클럽 찾아보기


2. 책 읽기

클럽 신청을 완료했다면? 첫 책을 읽어주세요.

모임 일은 생각보다 빨리 다가오니, 부지런히 읽어봅시다.


3. 단톡방에서 인사 나누기


첫 모임 7일 전, 카카오톡 단체 채팅방에 초대해드립니다. 앞으로 함께 할 멤버들과 반갑게 인사해주세요.

단톡방에서는 멤버들과 자유롭게 대화를 나누거나, 모임 주제와 관련된 정보를 공유할 수 있어요. 파트너가 모임 공지와 다양한 혜택도 공지하고 있으니 참고해주세요.



매달 무엇을 할까요?


1. 책 읽기

한 달에 한 권, 정해진 책을 함께 읽습니다. 평소에 책을 잘 읽지 않더라도, 트레바리에서 함께 읽으면 더 쉽고 재밌게 읽을 수 있을 거예요.


💬 집단 지성의 힘

저는 책을 읽다가 막힌다 싶으면 단톡방에 얘기해요. 그러면 다른 멤버들이 공감해주시면서 책의 재밌는 포인트를 알려주거나 이해를 도와주는 영상 등을 공유해주더라고요!


2. 독후감 쓰기

모임 2일 전까지 독후감을 써요. 안 쓰면 모임에 올 수 없습니다. 원칙을 지켜나가기 위해 노력하는 트레바리를 이해해주세요. 독후감 제출 기한은 문자를 통해 알려드리고 있어요. 독후감을 쓴 사람들만 모인다는 게 얼마나 양질의 토론을 끌어내는지 경험해보세요.


💬 독후감 작성 TIP

400자 분량의 독후감 쓰기! 생각보다 어렵지 않아요. 책 주제를 요약하거나, 책을 읽고 난 소감을 써도 금방 채울 수 있어요. 책의 첫인상과 끝 인상도 정리해볼까요? 책의 어떤 부분에 공감했고, 어떤 부분에서 갸우뚱했는지도 적어준다면 더 풍부한 토론이 될 거예요.

  • 독후감 제출: 모임 일 2일 전 23:59:59 까지
  • 독후감 분량: 공백 제외 400자 ([씀] 클럽은 1,000자)
  • 제출 위치: [트레바리 홈페이지> 마이페이지 > 클럽 > 독후감 제출]


3. 모임 참석하기


다 같이 모여 책과 독후감에 관해 대화해요. 때로는 치열하게 때로는 재밌게! 어떤 말을 해야 할지 모르겠더라도 너무 걱정하지 마세요! 책에 관한 구체적인 질문이 포함된 발제문을 파트너가 미리 준비해준답니다.


💬 북토크 수칙 미리 보기

  • 트레바리에서는 지위와 친분을 잊고 서로를 님이라고 부릅니다.
  • 좋은 대화는 잘 설득하는 사람이 아닌 잘 설득당하는 사람이 만듭니다.
  • 우리는 독백이 아닌 대화를 위해 이 자리에 모였습니다.
  • 우리는 무엇이든 말할 수 있지만, 아무렇게나 말할 수는 없습니다.


4. 자율적으로 번개 참석하기


번개는 각 클럽마다 자율적으로 진행해요.

번개가 진행이 되면, 멤버들과 함께 영화 관람, 맛집 탐방, 전시회 관람, 러닝 등의 다양한 번개를 즐겨보세요! 멤버들과 더 친해지고 싶다면 번개에 참석해보시는 것을 권장해드려요.



첫 트레바리, 걱정되신다고요?


1. 멤버를 도와주는 파트너

모든 클럽에는 멤버를 도와주는 파트너가 있답니다. 쉽게 말해, 클럽 운영을 담당하는 사람이에요. 트레바리에서 소정의 활동비와 교육을 받게 됩니다. 원래는 다들 트레바리 멤버였다는 사실! 트레바리와 같은 곳을 바라봐주시는 멋진 분들로 모셨답니다. 트레바리를 하며 어려운 점이 있다면 단톡방에서 파트너님을 찾아주세요!


2. 모임에서 무슨 얘기를 하지?

모임 때 무슨 얘기를 할까 걱정되시나요?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모든 모임에는 의미 있고 깊이 있는 모임을 위해 그날의 이야깃거리나 질문을 정리한 발제문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모임 방에 도착하면 발제자와 파트너가 함께 만든 발제문이 놓여 있을 거예요.


발제문이 완성되면 모임 당일이나 전날 단톡방에 공유해드립니다. 미리 읽어보고 무슨 이야기를 할지 생각을 정리해본다면 그날 모임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어요. 개인적으로 트레바리를 찐하게 경험하고 싶다면 발제자를 꼭 해봐야 합니다. 함께 나눌 주제를 생각하며 읽는 책은 의미가 남다르더라고요.


💬 발제문 미리 보기

  • 정말 불가항력적인 사랑, 운명적 사랑, 거부할 수 없는 사랑이 있을까요?
  • 남아선호사상이 여성에게 그리고 남성에게 미친 영향은 무엇일까요?
  • 감염병과 도시가 공존하기 위해서는 어떤 변화가 필요할까요?
  • 책 속의 등장인물들은 저마다의 가치에 따라 행동합니다. 나는 어떤 등장인물과 가장 유사한 가치관을 가지고 있나요? 왜 그렇게 생각하나요?



트레바리 200% 즐기기


1. 커뮤니티 이벤트


새로운 관점과 취향을 소개해드립니다. 시음회, 북토크, 시네마토크, 음악 살롱, 글쓰기 특강, 러닝 크루 등 다양한 경험을 해요. 다른 클럽 멤버들도 만나고, 각 분야 전문가도 만날 수 있는 기회! 놓치지 마세요.

매주 새로운 이벤트가 열리고 있어요. 이번 주에는 어떤 이벤트가 열리는지 확인해보세요.

👉 트레바리 이벤트 보기


2. 놀러가기

내 클럽도 좋지만 다른 클럽도 궁금하다면? 트레바리 멤버라면 다른 클럽 모임에 놀러 갈 수 있어요. 놀러가고 싶은 모임에서 정한 책을 읽고, 누구보다 빠르게 독후감을 제출하면 돼요. 하지만 원활한 토론을 위해 부득이하게 규모를 조정하고 있으니 놀러가기 룰을 꼭 확인해주세요.

👉 놀러가기 룰 확인하기


💬 놀러가기 TIP

  • 첫 모임: 놀러가는 클럽 멤버 중 14명 이하가 독후감을 제출하면, 총 참석 인원이 15명이 될 때까지 놀러가기 성공
  • 둘~넷 모임: 놀러가는 클럽 멤버 중 14명 이하가 독후감을 제출하면, 총 참석 인원이 15명이 될 때까지 놀러가기 성공 / 놀러가는 클럽 멤버 중 15명 이상이 독후감을 제출하면, 선착순 1명 놀러가기 성공


3. 아지트 (강남/안국)

트레바리 멤버를 위한 공간이에요.


트레바리 멤버들은 강남 아지트와 안국 아지트의 모임 방을 멤버 혜택가로 대관할 수 있습니다.

독서모임을 하지 않는 날에도 아지트에 오셔서, 멤버들과의 스터디, 보드게임 번개 등을 즐겨보세요.


더불어, 각 아지트 1층에는 와인, 맥주, 커피를 파는 '트레바리 슈퍼마켙'이 있답니다. 편하게 앉아서 쉬시다 가셔도 되고, 음료나 맥주를 마셔도 됩니다.

트레바리 멤버들은 모든 제품을 멤버 혜택가로 구매할 수 있으니, 합리적인 가격으로 맛있는 음료를 구매해보세요.


4. 제휴

트레바리 멤버라면 누구나 다양한 할인 혜택 등을 받을 수 있습니다. YES24 북클럽부터 여기어때, 스픽까지, 총 20여개의 제휴를 준비했어요.

👉 제휴 혜택 보기



트레바리에서 더 나은 우리가 되어요

트레바리는 취향과 가치관으로 연결된 사람들이 모여 더 나은 우리를 만들어가고 있어요. 트레바리와 함께한 멤버분들이 남겨주신 후기를 살펴보세요.


"친한 친구들 사이에선 오글거린다며 구박받아왔던 얘기가 이곳에선 매우 자연스러웠다." - 20.05 [문-옐로] 멤버 최다연 님
"모임을 통해서 변화하는 내가 나쁘지 않다. 많은 사람들과 함께하는 모임이지만, 트레바리 안에서는 나를 제대로 마주하게 된다." - 20.01 [문-그린] 멤버 남궁희 님
"‘죽음이란 무엇인가,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 이런 얘기하기 어렵잖아요? 그런데 트레바리에서는 책을 매개로 이런 대화를 하는 게 가능하니까요." - 20.05 [체험독서-바리] 멤버 강대혁 님



그럼, 트레바리와 함께할 준비가 되셨나요?

올해도 트레바리와 함께 읽고, 쓰고, 대화하며 친해져요!


사람들이 좋아하는 글이에요!
이미지
트레바리를 계속 계속 계속하는 이유
트레바리만큼 만족감을 주는 서비스를 아직 본 적이 없다
조회 13920 · 2019.12.10
이미지
재미있는 이야기와 친밀한 시간은 원래 귀합니다
무라카미 류의 소설, 나이듦, 한국의 굴, 그리고 황교익 씨에 관한 대화
조회 11875 · 2018.12.14
이미지
독서모임의 꽃 무경계로 오세요!
다양한 장르의 책을 골고루 읽어요.
조회 7212 · 2022.05.19